미국, "코로나 백신 24시간 내 배포"...12월 10일 백신 승인 예정

2020.11.25 09:53:13

 

[폴리뉴스 김현우 수습기자] 미국 정부가 다음달 10일을 기점으로 코로나19 백신을 공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미국 CNN 방송이 보도한 내용에 따르면 24일(현지시간), 미국 앨릭스 에이자 보건복지부 장관은 브리핑을 통해 "모든 것이 이상없이 진행된다면 12월 10일 이후 곧바로 백신을 배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FDA(미국 식품의약국) 승인 이후 24시간 내에 미국 64개 관할구역 전체에 백신을 배포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백신이 각 지역에 도착하면 접종을 바로 시작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64개 관할 구역은 미국 50개 주와 미국령 사모아와 괌, 북 마리아나 제도, 푸에르토리코 등 5개 미국령, 시카고, 휴스턴, 로스엔젤리스, 뉴욕, 필라델피아, 워싱턴DC 등 6개 도시를 포함한다.

배포 예정인 코로나19 백신은 제약사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가 제조했다. 12월 10일에 FDA는 백신 생물의약품 자문위원회를 열고, 백신 긴급사용 승인을 심사한다.

해당 심사에서 백신이 통과되면 미국 보건복지부는 24시간 이내에 백신을 배포한다는 설명이다. 

에이자 보건복지부 장관은 "백신이 승인되면 가장 먼저 요양시설 입소자들부터 우선해서 접종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현우 hyunoo9372@gmail.com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프로필 사진
김현우 기자

답답하지 않고 누구나 이해하기 쉬운 기사를 작성하겠습니다.





PC버전으로 보기

(07327) 서울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71 동화빌딩 1607호 | 대표전화 02-780-4392
등록번호:서울아00050 | 등록일자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주)이윈컴 김능구 | 편집인 : 박혜경
폴리뉴스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00 (주)이윈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olinews@poli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