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달샤벳 아영, 영화 '노브레싱' 캐스팅

이나희 기자2013.05.23 02:44:33

   
 

달샤벳 아영이 영화 ‘노브레싱’에 전격 캐스팅됐다.

지난 22일 달샤벳의 소속사측은 아영이 ‘노브레싱’에 캐스팅됐다고 전하며 “아영은 영화 ‘노브레싱’에서 정은(권유리)의 친구인 세미 역할을 맡아 가수의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귀엽고 개성 강한 여고생의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라 했다.

최근 KBS ‘광고천재 이태백’으로 드라마 도전을 성공적으로 마친 아영은 현재 인기리에 방영 중인 SBS ‘장옥정, 사랑에 살다’에서 왕실의 귀여움을 독차지하는 명안공주 역할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으며 차세대 연기돌로 평가 받고 있다.
 
영화 관계자는 “아영이 ‘이태백’과 ‘장옥정’ 두 작품에서 개성 강한 역할로 눈에 띄는 연기를 펼쳐 이번 영화에 캐스팅하게 됐다”며 “영화의 활기를 불어넣을 아영의 통통 튀고 개성 넘치는 세미 역할에 많은 기대 바란다”고 전했다.

또 첫 영화에 도전에 하게 된 아영은 “훌륭한 감독님과 스태프, 선배님들과 첫 영화를 함께할 수 있어서 굉장히 영광”이라며 “‘세미’의 매력을 살리고 캐릭터를 잘 소화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 이나희 기자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관련기사
- 수지 장옷 사이로 고개만 '빼꼼' (2013/05/23)




 
배너
배너

폴리뉴스 앱 ios 버전 다운로드 바로가기 폴리뉴스 앱 안드로이드 버전 다운로드 바로가기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