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30 (수)

  • 맑음동두천 6.0℃
  • 맑음강릉 13.1℃
  • 맑음서울 7.8℃
  • 맑음대전 9.7℃
  • 맑음대구 12.5℃
  • 맑음울산 12.7℃
  • 맑음광주 11.7℃
  • 맑음부산 13.1℃
  • 맑음고창 11.7℃
  • 구름조금제주 16.6℃
  • 맑음강화 9.2℃
  • 맑음보은 8.7℃
  • 구름조금금산 6.1℃
  • 맑음강진군 12.1℃
  • 맑음경주시 13.1℃
  • 맑음거제 14.0℃
기상청 제공

사회·문화

이시영 리우 올림픽? '드라마 촬영 끝나면 시합 준비'

배우 이시영 리우 올림픽 복싱 국가대표에 도전한다.  

30일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 관계자는 "이시영이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1차 국가대표 선발전에 참가할 뜻을 밝혔다"고 전했다.

이시영은 출연 중인 tvN 드라마 '일리 있는 사랑' 촬영을 끝내고 나면 시합 준비에 들어갈 예정이다.  

이시영은 지난 2012년 3월 제7회 전국여자신인아마추어 복싱선수권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1월 인천시청 복싱팀에 입단했지만 부상으로 작년 10월 제95회 제주 전국체육대회 출전을 포기하면서 은퇴를 시사한 바 있다.

네티즌들은 "이시영 리우 올림픽 대단해", "이시영 리우 올림픽 파이팅", "이시영 리우 올림픽 엄청나", "이시영 리우 올림픽 기대" "이시영 리우 올림픽 놀라워", "이시영 리우 올림픽 궁금하다", "이시영 리우 올림픽 가능할 듯"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시영은 현재 방영 중인 tvN '일리있는 사랑'에서 김일리 역으로 열연 중이다./ 이성희 기자 press24@polinews.co.kr  

















[폴리 10월 좌담회③] “4/5이상 찬성으로 선출될 공수처장, 뭐가 아쉽다고 대통령 눈치보나“
폴리뉴스와 월간 폴리피플이 진행한 23일 정국 관련 ‘좌담회’에서는 ‘조국 정국’ 이후 불거지고 있는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논란’과 관련한 여론의 움직임과 공수처 설치 시 발생할 중립성 논란 및 순기능과 부작용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오후 ‘폴리뉴스’에서 열린 좌담회에서는 김만흠 정치 아카데미 원장의 사회로 홍형식 한길리서치 소장, 차재원 부산 가톨릭대학교 초빙교수, 황장수 미래경영연구소장, 김능구 폴리뉴스 대표가 참석했다. 이날 좌담회 참석자들은 공수처 도입을 시도하는 여권의 목적과 공수처를 통한 검찰 개혁의 당위성 여부 및 사회‧정치개혁 정국의 종료와 민생문제로의 빠른 전환 필요성 등을 논했다. 황장수 소장은 공수처가 통과되면 판사, 경찰, 군 장성까지 다 통제가 가능해진다면서 “이왕 늦어진 거 국민 여론을 들으면서 완벽한 공수처법을 만들려고 해야 하는데 왜 조국 전 장관 일가를 사법처리하는 국면에 법안을 들이미는가 싶다”며 “”떡 주듯이 하나 양보하고 공수처 찬성을 받는 등 총선을 앞두고 여러 가지 수를 쓰고 있는데 이것은 국민적 분노를 초래할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문 대통령이 진짜 살고 죽는 문제는 경제가 위기임을 인정하고, 이 위기를


[김능구의 정국진단] 이종걸 ② “檢, 조국 수사로 잃은게 더 많아...공수처법 통과 어렵지 않을 것”
이종걸 더불어민주당 검찰개혁특별위원회 공동위원장(5선, 경기 안양만안)은 26일 검찰의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의혹 관련 수사에 대해 “수사의 상당성이나 생산성, 그동안의 많은 인권침해 요소를 놓고 본다면 두 달 동안 이룩한 검찰의 성과치고는 얻은 것보다 잃은 게 더 많다고 볼 수밖에 없다”고 비판했다. 이 위원장은 이날 ‘폴리뉴스’ 김능구 대표와 가진 ‘정국진단’ 인터뷰에서 “검찰이 조 전 장관의 임명을 저지하려는 듯한 의도로, 자신의 권한·권력을 통해 수사를 수행하고 있었다”며 수사의 상당성·생산성·인권침해에 대한 최소화 원칙을 과감하게 위반했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에 대한 최종 책임을 지는, 조직적 위계질서의 최고에 있는 수장으로서 윤석열 검찰총장과 이를 수행한 여러 조직들이 모두 검찰개혁의 대상이 될 수밖에 없다”면서 “수사의 전 과정을 보면 검찰은 상당히 정략적이었고 그 정점에 있는 윤 총장은 그러한 평가의 대상이 될 수밖에 없다”고 덧붙였다. 이 위원장은 윤 총장의 사퇴에 대해서는 “국민의 검찰개혁을 막는, 검찰개혁의 가장 중요한 주체를 끌어내리려고 하는 다분히 정치적이고 조직 보위적인 수장이었다면 물러났어야 한다”면서도 “대통령의 힘에 의해 직위

[카드뉴스] 투자자 울고 웃기는 바이오주 '투자경보'

[폴리뉴스 이병철 기자]지난 17일, 금융감독원은 ‘바이오·제약주 관련 투자자 유의사항’을 발표했다. 바이오 기업의 특성상 임상시험 관련 공시 내용을 투자자가 정확히 판단하기 어렵다는 이유다. 그래서인지 바이오 관련 상장사에 대한 풍문이 끊이지 않고 있다. 내부정보를 이용한 주식거래, 허위정보 유포 등 투자자 피해 또한 발생하고 있는 상황이다. 올해 신라젠, 헬릭스미스 등 바이오업체의 임상실패 소식이 공시됐다. 하지만 투자자들을 분노하게 한건 임상실패가 아닌 오너일가의 사전 주식매매 소식이 보도되면서였다. 지난 8월 신라젠 관계자들이 주가 하락 전, 거액의 지분매각을 한 혐의로 현재 검찰 수사를 받고 있다. 또한, 9월에는 헬릭스미스 대표 친인척의 공시 전날 지분매각 사실이 밝혀지기도 했다. 바이오는 국내 증시를 대표하는 업종이다. 시가총액 상위 10개 중 바이오 관련 종목이 차지하는 비율은 코스피에서 3개 종목, 코스닥에서는 5개 종목에 달한다. 17종의 KRX지수에서 또한 KRX헬스케어가 가장 높은 수치를 보인다. KRX지수란, 코스피와 코스닥 상장주를 산업 섹터별로 대표종목을 모아 지수화한 수치를 말한다. 그만큼 바이오주는 투자자들의 관심과 사랑을 받고

[카드뉴스]66일간의 조국 사태...과연 우리 사회에 무엇을 남겼나

사진 1. 66일간의 조국 사태...그가 우리 사회에 남긴 질문은 사진 2. 강력한 검찰개혁을 외치며 법무부 장관에 임명되었던 조국. 그는 지난 8월 9일 장관 후보자로 임명된 지 66일 만인 10월 14일 법무부 장관직에서 자진사퇴했다. 그가 다시 서울대 교정으로 돌아갔지만, 그가 한국 사회에 남긴 과제와 숙제는 무겁다. 사진 3. 야당은 조국이 법무부 장관 후보자로 지명 되자마자 과거 사노맹 사건에 연루된 것을 비롯해 5촌 조카와 아내가 연루된 사모펀드 의혹, 자녀 대학 입시 특혜의혹, 웅동 학원 의혹 등을 제기하며 청문회를 보이콧했다. 조 후보자는 야당의 이 같은 공세에 매일 의혹을 반박했고, 여당 역시 야당이 무리한 정치 공세를 하고 있다고 맞서며 의혹을 방어했다. 사진 4. 하지만 조 후보자의 논란은 정치권을 넘어 사회로 번졌다. 당장 조 후보자의 모교인 서울대에서는 학생들이 ‘조 후보자의 자녀 입시 과정에 공정성 문제가 있다’며 촛불 집회를 열었고, 이어 고려대와 조 후보자의 딸이 재학 중인 부산대 등 각 대학으로 집회가 번져갔다. 사진 5. 청문회를 해보기도 전에 논란이 커지자 조 후보자는 자진해서 “모든 의혹에 대해 밤을 새워서


김인애, 방위비분담금 요구에 '날강도' 트럼프 규탄
) 민중당이 미국의 방위비 분담금 황당한 인상요구를 반대하는 1인 시위가 이어지고 있다. 민중당은 "미국의 과도한 방위비 분담금 인상 요구는 날강도 행위"라며 퇴근 시간대 지하철 역사 앞에서 당원들이 참여하는 시위를 지난 23일과 24일 진행했다. 이어 노동자 당원들은 일터에서 점심시간을 이용해 1인 시위를 진행하고 있다. 민중당 부산시당은 "이번 시위에 대해 시민들이 '돈 벌어서 미국놈들 먹여 살리는 거 아니냐, 트럼프는 양아치 같다, 우리가 힘이 세져야 한다'며 음료수와 박수를 보내주시며 응원으로 동참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인애 민중당 방위비분담금 인상저지 부산운동본부장은 지난 23일부터 점심시간을 이용해 남구지역 대학 앞에서 1인 시위를 이어가고 있다. 김 본부장은 "학생들에게 미국이 요구하는 6조를 청년정책에 쓰면 100만원 등록금 상한제를 모든 대학생들에게 실시할 수 있다. 국민 혈세를 미국의 요구에 굴하지 말고 단 한 푼도 주어서는 안 된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민중당의 이와같은 주장은 미국 매티스 전 국방장관의 연설비서관 스노드그래스의 저서, "트럼프 대통령이 특히 한국에 대해 미국을 심하게 이용하고 벗겨 먹는 나라"라고 기록한 것과도 연관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