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7 (일)

  • 맑음동두천 19.6℃
  • 맑음강릉 17.4℃
  • 구름많음서울 22.8℃
  • 구름조금대전 21.9℃
  • 맑음대구 18.6℃
  • 맑음울산 17.8℃
  • 구름많음광주 22.0℃
  • 구름조금부산 19.0℃
  • 맑음고창 19.6℃
  • 구름조금제주 21.1℃
  • 맑음강화 17.8℃
  • 구름많음보은 17.6℃
  • 맑음금산 17.4℃
  • 흐림강진군 20.8℃
  • 맑음경주시 17.1℃
  • 맑음거제 19.2℃
기상청 제공

사회·문화

[서울모터쇼]미니버스 '쏠라티' 기자들에게 뜨거운 관심'

2일 고양시 킨텍스에서는 '2015 서울모터쇼' 프레스데이 행사가 열렸다. 현대차는 국내 상용시장에서 새로운 돌풍을 일으킨 유러피안 프리미엄 비니버스 '쏠라티(SOLATI)를 아시아 최초로 공개하고 있다.

라틴어로 편안함이라는 뜻을 지난 솔라티는 스타렉스(12인승)와 카운티 버스(25인승)의 중간 차급이며 올 하반기 본격 출시될 예정이다.

2015 서울모터쇼에는 벤틀리,마세라티,BMW 등의 업체에서 다수의 슈퍼카를 출품할 계획이며,
총 32개의 완성차 브랜드(2013서울모터쇼 29개 브랜드 참가)가 참가하며 350여대의 완성차가 전시 된다.

신차의 경우 월드 프리미어 6종, 아시아 프리미어 9종, 코리아 프리미어 18종 등 총 33대(콘셉트카 12대 포함)가 서울모터쇼에서 최초로 공개되며, 완성차 총 350여대가 전시될 예정이다.

한편,2015 서울모터쇼는‘기술을 만나다, 예술을 느끼다(Experience the Technology, Feel the Artistry)'를 주제로 4월 2일 프레스데이를 시작으로 4월 3일부터 12일까지 경기도 일산 킨텍스(KINTEX)에서 열린다.

[폴리뉴스=문용준 기자] photojuna@polinews.co.kr

관련기사

문용준 기자

스포츠 뉴스를 가장 신속하고 생생하게 전해드리겠습니다.

프로필 사진


















[이슈]北 우리국민 사살...靑강경대응-北김정은 사과, 정부대응 적절성 논란
[폴리뉴스 정찬 기자] 연평도 인근 북한 해역서 해양수산부 공무원이 북한군 총격으로 사망해 남북 긴장국면이 조성되는 듯했지만 정부의 사과 요구에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미안하게 생각한다”는 뜻을 청와대에 전하면서 향후 사태 전개 추이를 지켜봐야 될 상황이다. 지난 24일 군 당국에 따르면 서해어업관리단 소속 A씨가 실종된 것은 21일 오전 11시30분경이며 하루 뒤인 22일 오후 3시30분 무렵 A씨가 북한 지역에 있다는 정황을 포착했다. 당시 A씨는 구명조끼를 입고 확인 미상의 부유물에 탑승해 있었다는 것이 군의 설명이다. 군은 22일 오후 4시40분 쯤 방독면을 착용한 북한군이 A씨의 월북 표류경위 진술을 듣는 정황을 파악했고 5시간 후인 9시40분께 실종자에게 총격을 가하고 10시 무렵 시신을 불태운 것으로 파악했다. 군은 10시11분경 북한군이 A씨를 태우는 불빛을 포착했다. 군의 판단에 따르면 이 사건은 두 가지 면에서 충격이다. 첫째, 북한군이 민간인에 총격을 가한 후 시신에 기름을 부어 불태운 ‘반인륜적, 비인도적 행위’다. 다음으로 북한군 수뇌부가 A씨 사살과 시신 훼손을 명령한 정황이다. 북한군은 A씨에서 상황을 청취하고 약 5시간 후 사


[김능구의 정국진단] 박수영 ② “진영 논리는 대통령 임명직 1만여개 자리 때문…500여 개로 줄여야”
21대 국회에 입성한 300명 의원 중 초선의원은 151명. 전체 의석에 절반이 넘는다. 국민은 기성 정치인들이 보여주지 못한 ‘일하는 국회’의 모습을 그들이 보여주길 기대한다. 그중에서 자신만의 분명한 목소리로 정치 개혁을 꿈꾸는 초선의원이 있다. 부산 남구 갑 국민의힘 박수영 의원이다. <폴리뉴스>는 21대 국회 빛나는 초선 특집을 진행했다. 최근 현안부터 자신만의 정치적 신념까지, 분명한 목소리로 보수가 추구하는 가치를 전한 박 의원을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 사무실에서 만났다. 박수영 의원은 21대 국회에 입성하기 전까지 한반도선진화재단 대표를 역임했다. 한반도선진화재단은 공동체 자유주의를 이념으로 하는 고 박세일 교수가 창립한 개혁적 보수의 싱크탱크다. 1시간 동안 진행된 박 의원과의 인터뷰에서는 정책을 펴내고 해석하는 논리마다 공동체 자유주의 신념이 곳곳에 묻어있었다. 박 의원은 “공동체 자유주의가 자유와 공동체를 동등한 가치로 본다는 것은 아니다. 자유가 기본이고 우선”이라며 “그래야 개인과 기업이 창의를 발휘해서 사회 전체 파이도 키울 수 있다”고 자신했다. 그러면서도 “남에게 해를 끼치는 정도까지 자유를 인정해서는 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