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리서치뷰] 문재인44% 당선 예측, 홍준표22%-안철수18%

실시간 뉴스

    유승민-심상정 나란히 6%대 4위 다툼

    [폴리뉴스 정찬 기자] 여론조사전문기관 <리서치뷰>가 <프레시안>과 함께 사전투표 2일차인 5월 5일부터 선거일까지 <5일간> 제19대 대통령선거 예측조사를 실시한 결과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19대 대통령으로 당선될 것으로 예측한다고 9일 밝혔다.

    조사결과에 따르면 민주당 문재인 후보가 44%의 지지를 얻어 22%로 2위에 그친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를 2배가량 따돌리고 제19대 대통령에 당선될 것으로 예측됐다.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는 18%로 3위, 바른정당 유승민 후보와 정의당 심상정 후보는 나란히 6%대 지지를 얻어 4위 다툼이 치열할 것으로 전망된다.

    문재인 후보는 ▲남성(문재인 41% vs 홍준표 25%)과 ▲여성(47% vs 20%)에서 모두 홍준표 후보를 16~27%p 앞섰다. 연령대별로 문재인 후보는 ▲19/20대(47%) ▲30대(62%) ▲40대(57%) ▲50대(39%)에서 가장 높은 지지를 얻었고, 홍준표 후보는 ▲60대(40%)와 ▲70대(46%)에서 가장 높은 지지를 얻었다.

    지역별로 문재인 후보는 ▲서울(42%) ▲경기/인천(45%) ▲충청(43%) ▲호남(57%) ▲부산/울산/경남(44%) ▲강원/제주(47%)에서 가장 높은 지지를 얻었고, 홍준표 후보는 ▲대구/경북(41%)에서 선두를 달렸다. 안철수 후보는 호남에서 27%를 얻어 문재인 후보에 이어 2위에 그쳤다.

    직종별로 문재인 후보는 ▲자영업(36%) ▲블루칼라(42%) ▲화이트칼라(61%) ▲전업주부(43%) ▲학생(44%) ▲기타/무직(41%)에서 가장 높은 지지를 얻었다. 원적지별로도 문재인 후보는 ▲서울(47%) ▲경기/인천(42%) ▲충청(42%) ▲호남(55%) ▲부산/울산/경남(47%) ▲강원/제주/기타(40%)에서 가장 높은 지지를 얻었고, ▲대구/경북에서는 문재인ㆍ홍준표 후보가 나란히 34%의 지지를 얻었다.

    제18대 대선 박근혜 투표층은 ▲홍준표(49%) ▲안철수(21%) ▲문재인(17%) ▲유승민(8%) ▲심상정(4%)순으로 지지했고, 문재인 투표층에서는 ▲문재인(70%) ▲안철수(14 %) ▲심상정(6%) ▲홍준표(5%) ▲유승민(3%)순으로 지지를 얻었다.

    이 예측조사는 사전투표 2일차인 5일부터 선거일인 9일까지 <5일간> 만19세 이상 휴대전화가입자 4,200명(투표의향층)을 대상으로 임의걸기(RDD)로 진행했다. 후보자별 득표율 예측치는 제19대 대선 투표율을 77.5%로 추정한 후 성ㆍ연령ㆍ지역별 가중치를 부여했고, 표본오차는 95%신뢰수준에 ±1.5%p다(응답률 : 7.2%).

    정찬 기자 jchan@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