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부겸, '사드 인근지역주민 의견 청취..."범정부 차원 대책 마련"

실시간 뉴스

    ▲연합뉴스


    [폴리뉴스 이나희 기자] 김부겸 장관이 사드 인근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했다.

    13일 김 장관은 경북도청을 방문해 김관용 경북지사, 김항곤 성주군수, 박보생 김천시장과 만나 사드 임시배치와 관련 지역의 의견을 청취했다.

    특히 이 자리에서 김 장관은 최근 북한 핵실험 관련 엄중한 국가안보 위기상황에서 사드 임시배치가 국민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한 불가피한 조치임을 설명하고 성주군민과 김천시민의 이해를 구해줄 것을 요청했다.

    더불어 “저희 부처가 할 수 있는 역할도 있지만, 재정 당국이나 국방 당국이 국민에게 호소하고 저희가 할 수 있는 대책 이런 부분도 함께 범정부적으로 마련해야 할 것 같다”고 전하기도 했다.

    아울러 김 장관은 지역주민들의 화합과 갈등해소를 위해 경북도와 성주군, 김천시가 적극적으로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나희 기자 press24@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