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9 (월)

  • 구름많음동두천 0.6℃
  • 맑음강릉 7.2℃
  • 맑음서울 2.1℃
  • 연무대전 3.2℃
  • 맑음대구 6.4℃
  • 맑음울산 6.5℃
  • 맑음광주 5.8℃
  • 맑음부산 6.4℃
  • 맑음고창 3.2℃
  • 구름많음제주 9.0℃
  • 맑음강화 -0.6℃
  • 맑음보은 0.3℃
  • 맑음금산 0.7℃
  • 맑음강진군 5.2℃
  • 맑음경주시 2.8℃
  • 맑음거제 4.1℃
기상청 제공

라이프

[오늘날씨]이라크 지진 등 기상청 오늘날씨 및 주간날씨 예보..서울 부산 대구 등 미세먼지 농도 '보통'

  • 윤후정 기자 powerman02@hanmail.net
  • 등록 2017.11.13 07:07:23

월요일인 11월 13일 오전 6시 현재, 전국이 대체로 맑은 날씨를 보이고 있다.

오늘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오늘은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차차 받아 전국이 차차 흐려져 밤부터 내일(14일) 새벽 사이에 서울.경기도와 강원영서, 충청도, 전라도는 한때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다. 서울.경기도와 강원영서, 충청도는 낮 동안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 예상 강수량(13일 밤부터 14일 새벽까지)
- 서울.경기도(13일), 강원영서(13일), 충청도, (14일) 전라도, 제주도산지 : 5mm 미만
- 북한(13일) : 5~20mm

* 예상 적설(13일)
- 북한 : 5~15cm

내일(14일)은 기압골의 영향에서 벗어나 중국 북부지방에서 확장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대체로 흐리다가 아침부터 맑아지겠다.

모레(15일)는 중국 북부지방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찬 대륙고기압이 확장하면서 서해상 해기차에 의해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으로 충청도와 전라도는 구름이 많고 새벽부터 오전 사이에 눈이 날리거나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 기온 전망 >

내일(14일) 낮까지 평년과 비슷한 기온분포를 보이겠으나, 내일 밤부터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고, 바람도 약간 강하게 불어 체감 온도가 낮아 추워지겠다.

< 건조 현황과 전망 >

현재, 강릉평지와 제주도산지에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고, 그 밖의 동해안에도 대기가 건조하겠으니, 산불 등 각종 화재예방에 유의해야 된다.

< 강풍 전망 >

오늘 밤부터 서해안과 산지에는 바람이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 해상 전망 >

내일(14일) 오전까지 동해안에는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다.

또한, 내일 서해먼바다와 동해먼바다에는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한 유의가 팔요하다.

한편 11월 13일 오전 3시 18분경 이라크 바그다드 북동쪽 218km 지역(34.93 N, 45.79 E)에서 규모 7.2의 지진이 발생했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이번 지진의 진앙은 이라크 술라이마니야주 할아브자에서 남남서 쪽으로 32㎞ 지점, 깊이 33.9㎞로 측정됐다.

현지 언론들은 인구가 집중된 지역은 아니지만, 일부 마을 건물이 무너지고 단전돼 구조대가 급파됐다고 보도했다.

아직 정확한 인명 피해는 알려지지 않고 있지만 최소 6명이 사망하고 100여 명이 넘는 부산자가 발생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윤청신 기자

그날의 이슈를 챙깁니다.
독자 여러분이 가장 궁금해할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프로필 사진

















[이슈] 4파전 한국당 원내대표 경선, 얼어붙은 패스트트랙 국회 풀어낼 적임자는?
2019년 20대 국회의 마지막 과제인 패스트트랙 지정 안건과 이의 국회 통과를 막기 위한 나경원 전임 원내대표 주도의 199개 법안 필리버스터로 꽁꽁 얼어붙은 정국에 대한 대처를 두고 이를 처리할 자유한국당의 차기 원내사령탑 적임자가 누구인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윤상현 의원의 출마선언 번복 및 불출마와 동시에 김선동 의원의 출마 선언으로 4파전으로 치러질 이번 원내대표 경선 의원총회는 9일 오전 9시부터 3시간 동안 열린다. 한국당의 신임 원내대표가 당면할 가장 시급한 문제는 역시 일괄 상정된 패스트트랙 법안들에 대한 대처 문제다. 자유한국당의 199개 법안 필리버스터로 새해 예산안마저 ’올스톱‘된 가운데, 문희상 국회의장이 한국당을 제외한 4+1 협의체에서 공감대를 얻어 선거법·공수처법의 강행 처리를 시사하면서 여러 가지 수 싸움을 해야 할 한국당 새 원내대표의 역할이 정말 중요해진 것이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6일 같은 당 의원들에게 문자메시지를 발송해 ”9일 본회의에서 선거법·공수처법 등 패스트트랙에 올라간 법안을 처리할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만약 한국당이 9일 상정될 안건에도 필리버스터 카드를 꺼내들면, 11일 열리는 임시국회에


[반짝인터뷰] 김근식 “내년 총선, 수도권 중심 중도·보수대통합 필요...한국당, 혁신이 우선”
[폴리뉴스 이지혜 기자] 지난 26일 바른미래당을 탈당한 김근식 경남대 정치외교학과 교수가 29일 “내년 총선에서 야권이 승리하기 위해서는 특히 수도권을 중심으로 중도·보수 대통합이 일어나야 한다”며 “중도·보수 대통합은 일반 유권자들이 볼 때 상당히 개혁적인 이미지가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교수는 이날 ‘폴리뉴스’와의 전화인터뷰에서 “내년 선거는 대통령 임기 중반에 있는 중간 선거기 때문에, 정권에 대한 평가를 하는 ‘심판 선거’”라며 이같이 밝혔다. 김 교수는 대표적인 ‘안철수계’ 인물로, 안철수 전 대표가 국민의당을 창당할 때 참여했다. 또한 안 전 대표가 대선후보 시절 정책대변인으로 활동하기도 했다. 김 교수는 “야권의 대혁신과 대통합을 해야만 선거에서 이길 수 있는데, 그 혁신과 통합을 하는데 내가 필요한 일이 있으면 하겠다”며 총선 출마를 포함해 자기 역할을 하겠다고 설명했다. 한편 그는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의 ‘보수대통합’론에 대해 “대한민국에 보수가 30%밖에 없는데, 30%로 통합해서 어떻게 여당을 이길 수 있느냐”고 반문하며 “내년 총선에서 정권에 대한 심판을 하겠다는 중도·보수 유권자들을 다 하나로 합쳐야 한다. ‘보수통합’이라고

[카드뉴스] 연말, 똑똑한 고배당주는?

[폴리뉴스 이은주 기자] 연말 똑똑한 고배당주는? 저금리 환경이 지속되면서 연말을 앞두고 '고배당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주주명부가 폐쇄되기 전에 주식을 매입하면 이익을 배당 받을 수 있기 때문이죠. 때문에 연말이 다가올 수록 고배당주를 찾는 투자자들이 늘고 있습니다. 다음은 증권업계에서 주목받고 있는 국내 고배당주들입니다. 두산: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두산'의 올해 배당 수익률 추정치가 7.62%로 가장 높습니다. 쌍용양회:쌍용양회도 높은 배당이익을 기대 가능한 종목으로 꼽힙니다. 9월 부진했던 출하량이 10월 출하량 증가로 이어지면서 4분기 출하량이 회복세를 나타낼 것으로 예상되고, ESS 및 폐열발전 가동으로 원가 개선 효과도 커져 배당 기대감도 높아지고 있습니다. 효성, 기업은행, 하나금융지주, 우리금융지주, DGB금융지주, 현대중공업지주도 연말 고배당을 기대할 수 있는 종목입니다. 다만 금융주 고배당주에 대한 투자에는 세심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한국의 고배당주 다수는 금리 변동에 민감한 은행 등 금융주에 쏠려 있기 때문이죠. 아무래도 저금리 환경에서 기업들은 은행에 대출하기보다 채권을 발행하는 등 자금 조달 환경을 바꿀 수

[카드뉴스] 생소한 통신용어, ‘bps’는 무슨 뜻?

[폴리뉴스 김윤진 기자] “제공 데이터 소진시 1Mbps 제어 데이터 무제한” “클라우드 게이밍 권장 속도 20Mbps" 최근 동영상, 게임 등 스트리밍 서비스가 유행하면서 ‘bps'라는 통신용어가 자주 등장하고 있습니다. 생소한 용어인데, 무슨 뜻일까요? ‘bps’란 ‘bits per second’의 약자로, ‘데이터 전송 속도’의 단위입니다. 1Mbps, 20Mbps 등에서 앞의 숫자는 1초 동안 송수신할 수 있는 bit(비트) 수를 말합니다. 1Kbps는 1000bps, 1Mbps는 1000Kbps, 1Gbps는 1000Mbps로 환산됩니다. 여기에 낯익은 용어인 컴퓨터 정보 처리 단위 ‘byte'를 대응해봅니다. 1bps는 컴퓨터 정보 처리 단위와 대응하면 8byte가 됩니다. 즉, 1Mbps 속도로는 1초당 0.125MB, 1Gbps 속도로는 1초당 125MB의 데이터를 전송할 수 있는 셈입니다. 그래도 어렵다고요? 그렇다면 이번엔 bps가 생활 속에 어떻게 녹아 있는지 알아보겠습니다. 자신의 스마트폰의 데이터 전송 속도가 1Mbps라면, 텍스트 위주의 카카오톡이나 웹서핑은 원활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3Mbps라면 SD(640x480) 화질의 동


조국·백원우·박형철, ‘유재수 감찰중단 지시' 폭탄돌리기... 조국 곧 소환
청와대 민정수석실의유재수 전 부산시경제부시장에 대한 감찰무마 의혹과 관련, 조국-백원우-박형철 등 민정수석실 전현직 비서진들이 '지시 책임'에 대해 서로 폭탄돌리기를 하고 있다. 검찰은 조만간 조국 전 장관을 소환에 이와 관련한 사실관계를 확인할 계획이다. 백원우 전 청와대 민정비서관은 얼마 전 있었던 검찰 조사에서 유 전 부시장의 감찰 중단 지시에 대해 "조국 당시 민정수석이감찰에 관한 의견을 물어와 단순한 의견만 전했다”며자신은 의견만 전했을 뿐 '감찰 중단은 조 전 법무부장관(당시 민정수석)의 결정이었다'는 취지의 검찰 진술을 한 것으로 6일 알려졌다. 앞서 박형철 반부패비서관도 지난달 말검찰조사에서 “조 전 장관이 감찰 중단을 지시했다”며 자신에게는 책임이 없다는 취지의 진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이는“경미한 사안이라 판단해 박 비서관, 백 전 비서관과 함께한 회의에서 종결하자고 결론내렸다”며 '3인 공동책임론'을 주장한조 전 법무부장관에게 책임을 떠넘긴 것이다. 그러나 조 전 장관의입장은전혀 다르다. 조 전 장관은 지난해 12월31일 국회 운영위원회에 출석해 유 전 부시장 감찰 무마 의혹에 대한 질문에“첩보를 조사한 바 근거가 약하다고 봤다"며 "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