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고용노동부, 포항지진 피해 기업 고용유지지원금 지원

실시간 뉴스

    [폴리뉴스 이나희 기자] 고용노동부는 포항지역 지진 발생에 따라 동 지역 노동자의 고용안정을 위해 지원금을 지원한다고 5일 밝혔다.

    고용유지지원금은 생산량, 매출액이 감소하거나 재고량이 증가하여 고용조정이 불가피한 기업이 고용유지를 하는 경우 지원하는 제도로, 피해 기업이 노동자를 감원하지 않고 휴업, 훈련, 휴직 등 고용유지조치를 실시한 경우 노동자 1인당 월 최대 150만원을 연 최대 180일간 지원하게 된다.

    이번 포항지진 피해 기업에 대해서는 생산량 감소 등 피해 사실을 증명할 수 없더라도, 지진피해로 인해 “조업(부분)중단 등이 있는 사업장”에 대해서는 고용조정이 불가피한 사업장으로 인정하여 고용유지지원금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고용유지지원’제도는 이번 포항지진 뿐 아니라 메르스 사태 및 사드(THAAD) 관련 여행업계 피해시에도 지원*한바 있으며, 경영위기시 실업을 예방하는데 커다란 역할을 하고 있다.
     

    이나희 기자 press24@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