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 유력용의자 한정민 공개수배

실시간 뉴스

    ▲제주 동부경찰서


    [폴리뉴스 이나희 기자] 살인사건의 유력한 용의자 한정민 씨를 추적하는 경찰이 사건을 공개수사로 전환했다.

    13일 제주 동부경찰 당국은 제주도 게스트하우스에서 발생한 20대 여성 살해사건과 관련해 당시 관리자였던 한 씨의 몽타주와 관련 사항을 공개했다.

    앞서 한 씨는 지난 7일 사망한 채 발견된 20대 여성의 살인과 관련해 유력한 용의선상에 올라 경찰이 곧바로 수사에 착수한 상황이었다.

    하지만 당초 경찰이 사건 이후 한 씨를 1차적으로 만나 조사를 벌였지만 당시에는 단서가 나오지 않았다.

    이후 사건이 더욱 확대됨을 감지한 한 씨는 곧바로 비행기를 이용해 제주를 빠져 나간 것으로 전해지면서 경찰의 추적이 시작됐었다.

    이나희 기자 press24@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