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5 (수)

  • 구름많음동두천 8.2℃
  • 맑음강릉 11.7℃
  • 구름많음서울 9.2℃
  • 맑음대전 11.3℃
  • 맑음대구 11.9℃
  • 맑음울산 13.7℃
  • 맑음광주 13.1℃
  • 맑음부산 14.2℃
  • 맑음고창 11.9℃
  • 맑음제주 14.2℃
  • 흐림강화 8.7℃
  • 맑음보은 10.1℃
  • 맑음금산 10.5℃
  • 맑음강진군 13.6℃
  • 맑음경주시 12.5℃
  • 맑음거제 13.0℃
기상청 제공

‘YG’ 이어 모든 방송 매체 활동을...

  • 이광수 기자 kslee4203@gmail.com
  • 등록 2019.06.17 06:50:58

[폴리뉴스=이광수 기자] 이어 “모든 방송 매체 활동을 정지시키고 소속사 내부를 철저하게 조사해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지난 12일 아이콘 멤버 비아이가 마약 의혹에 휩싸였고, 팀을 탈퇴했다. 지난 2016년 마약류 위반 혐의를 받은 피의자 A씨와 주고받은 메신져 내용이 공개되고, A씨가 한서희라는 사실이 밝혀졌다. 이 가운데 양현석이 한서희를 협박했다는 주장이 등장해 논란이 증폭됐다.

YG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들의 마약 투약 혐의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투애니워 박봄 2014년 마약 밀반입 논란에 휩싸여 가수 활동을 잠정 중단했다. 그는 2010년 마약류 밀수 혐의로 입건유예 처분을 받았다.

2011년에는 빅뱅 지드래곤이 대마초 흡연 논란에 올랐다. 당시 지드래곤은 상습이 아니라 초범이라는 점, 마야사범 양형 처리 기준에 미달한 수준의 성분 검출로 기소유예 처벌을 받았다.








[美 바이든 시대 한반도②] 바텀업 출발점은 어디, 종전선언-6.12싱가포르선언 될까?
[폴리뉴스 정찬 기자] 변화된 ‘한반도 정세’를 맞아 출범할 바이든 행정부의 대한반도 정책변화 방향을 잴 수 있는 바로미터는 문재인 대통령이 제안한 ‘종전선언’과 맞물려 있다. 바로 이 지점이 바이든 행정부의 대한반도 정책의 가늠자다. 바이든 정부 출범 후 6개월 내에 사실상 ‘한반도평화 프로세스’의 운명도 걸려 있다는 의미다. 문 대통령의 ‘종전선언’ 제안은 6.12 싱가포르 북미공동성명의 성과를 이어가야 한다는 요구를 담고 있다. ①북미관계 정상화 ②평화체제 구축 ③한반도 비핵화 ④유해송환 4개항 합의정신을 바탕으로 북미 비핵화협상을 진행해야 한다는 뜻을 ‘종전선언’을 빌어 한 것이다. 문 대통령은 싱가포르 선언 직후 2018년 9.19 평양공동선언을 통해 북한의 영변 핵시설 폐기와 미국의 일부 경제제재 완화라는 북미 거래를 주선해 성사를 눈앞에 뒀던 경험이 있다. 존 볼턴 당시 백악관 안보보좌관의 방해로 하노이 정상회담에서의 최종 성사가 무산됐지만 싱가포르 합의정신 단계로 되돌아가자는 함축적인 의미를 종전선언 제안에 담은 것이다. 바이든 행정부가 북미 비핵화 협상 판을 상향식(Bottom up)으로 구축해 나갈 경우 그 출발점을 어디로 잡느냐가 관건이다


[카드뉴스] K뉴딜, 지속가능한 경제사회로의 전환

코로나는 인류에게 공통의 시험문제를 주었다. 新문명의 주인공, 누가 될 것인가? 코로나가 던지는 질문: 인간이란 무엇인가? 마스크 없이 사는 세계 최초의 나라 한국판 뉴딜 전략 삶의 질 1등 국가 -내 삶을 바꾸는 뉴딜, 내 지역을 바꾸는 뉴딜, 한반도의 미래를 바꾸는 뉴딜 새로운 나라, 문명 창조 국가 한국판 뉴딜 자신감을 갖자 변방의 진(秦)은 중국을 창조 후진국 반도국가 그리스는 서양의 기원을 잉태 저지대의 작은 땅 네덜란드, 자본주의와 근대 서양의 시작 한국판 뉴딜로 진화하자 호모 사피엔스(“지혜로운 인간”) 한국판 뉴딜 성공한다면 싱가포르식 선진 시스템 도입 ⇒ 한국 경제규모 3조6천억 달러 실리콘밸리식 혁신 경제 ⇒ 한국 경제규모 6조 달러(세계 3위) 네덜란드식 스마트 팜 ⇒ 한국 농촌 세계 농업 수출 확대 데이터 댐을 통한 국민 건강 부문의 변화 디지털 집현전: 공공도서관을 학교, 마을, 국민들에게 자료의 신속한 디지털화 국가전자도서관의 고도화 → 체계적인 통합 전자도서관 구축 교육판 넷플릭스의 창조 한국판 뉴딜에 대한 우려① 너무 성급한 것 아닌가 -거대한 정책들이 성과를 보이기 위해서는 발전과 진화의 시간 필요(약 5~10년) · 루즈벨트의

[카드뉴스] 코로나19를 예방하는 방법

일상생활에서 5가지 전파위우험 조건에 유의하여 코로나19를 예방하는 방법 계속되는 코로나19 확산세에도 끝까지 방역에 참여하는 시민 여러분! 마스크 착용 유무, 접촉 시간, 환기 상태, 밀집도, 비말 발생 여건 등 5가지 전파위험 조건에 유의하여 일상생활에서 코로나19를 예방합시다. 1. 혼잡한 지하철에서 전화 통화하기 마스크 착용시 : 높음 마스크 미착용시 : 높음 2. 창문을 열어 둔 승용차에서 대화하기 마스크 착용시 : 낮음 마스크 미착용시 : 중간 3. 학교 교실에서 질문에 답하며 수업하기 마스크 착용시 : 중간 마스크 미착용시 : 높음 4. 야외카페에서 차 마시며 대화하기 마스크 착용시 : 낮음 마스크 미착용시 : 중간 5. 사람이 많은 극장에서 영화관람하기 마스크 착용시 : 높음 마스크 미착용시 : 높음 -서울시 공공보건의료재단 제공


스페인독감-코로나 둘다 걸린 할머니, "60대엔 유방암 70대엔 대장암까지"
[폴리뉴스 김현우 수습기자] 태어난지 10개월 만에 스페인 독감에 감염되고 102년 뒤에는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은 사람이 있다. 미국 뉴햄프셔주에 거주하는 올해 102세 제리 섀필스할머니이야기다. 제리는 20세기였던 1918년에 발생해 세계적으로 2500만 명에서 5000만 명의 목숨을 앗아간 스페인 독감에 감염됐었다. 고열과 구토 증상에 당시 의사도 가망이 없다고 했지만 기적적으로 완치돼살아남았다. 21세기인 지난해12월에 우한에서 처음으로 발병한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은 애석하게도 다시 제리를 괴롭혔다. 스페인 독감에 감염됐다 완치된지 약 100년 만에 다시 세계를 휩쓴 감염병에 걸린 것이다. 하지만 코로나19도 제리를 이기지는 못했다. 완치판정을 받은 그녀는 평소처럼 건강하게살고 있다. 더욱 놀라운 것은 그녀의 일화가여기서 멈추지 않았다는것. 60대 70대를 보내면서 2번의 암을 이겨냈다. 유방암과 대장암 판정을 잇따라 받았다. 제리의 딸 줄리아는 미국 CNN과인터뷰에서 "어머니는 유방암으로 방사선 치료를 받았고, 대장암에 대해선 모든 항암 치료를 다 했다"며 "그리고두 질병으로부터 살아남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줄리아는"어머니가 코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