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7 (일)

  • 맑음동두천 24.1℃
  • 맑음강릉 21.3℃
  • 구름조금서울 25.5℃
  • 구름조금대전 24.5℃
  • 구름많음대구 23.4℃
  • 구름많음울산 22.3℃
  • 구름조금광주 25.4℃
  • 구름많음부산 23.0℃
  • 구름많음고창 24.7℃
  • 구름조금제주 22.5℃
  • 맑음강화 23.5℃
  • 구름많음보은 22.3℃
  • 구름조금금산 24.6℃
  • 구름조금강진군 25.7℃
  • 구름조금경주시 22.1℃
  • 구름많음거제 22.3℃
기상청 제공

IT·통신

한글과컴퓨터, 인공지능 통번역기 ‘말랑말랑 지니톡 고!’ 출시

한글과컴퓨터(이하 한컴)는 인공지능 통번역기 ‘말랑말랑 지니톡 고!’(이하 ‘지니톡 고!’)를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인공지능 기반의 휴대용 통번역기 ‘지니톡 고!’는 매우 쉽고 단순한 사용성, 빠른 속도, 높은 정확도를 강점으로 내세우고 있으며, 한국어, 영어, 중국어, 일본어, 태국어, 베트남어, 인도네시아어 등 7개 언어를 지원한다. 인터넷이 안 터지는 환경에서도 한국어, 영어, 중국어, 일본어 등 4개 언어에 대한 빠른 통번역 서비스가 가능하며, 기기에 부착된 카메라로 사진을 촬영하면 사진 속 텍스트를 번역해주는 ‘이미지 번역(OCR)’ 기능도 탑재되어 있다.

이외에도 발음의 정확도를 평가해주는 ‘말하기 학습’, 여행지 관련 정보를 제공해주는 ‘여행도우미’, 핫스팟 공유 등의 기능까지 갖추고 있어, 해외여행 시 필수템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컴은 지난해 6월 중국 대표 인공지능 기업인 아이플라이텍(iFLYTEK)과 업무협약을 체결한데 이어, 올해 5월 합작법인 ‘아큐플라이에이아이(Accufly.AI)’를 설립하는 등 발 빠르게 합작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협력 1년 만에 공동 기술개발을 통해 ‘지니톡 고!’를 탄생시키며 국내 통번역 단말기 시장에 출사표를 던졌다.

‘지니톡 고!’에는 한컴과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이 공동으로 설립한 ‘한컴인터프리’가 개발 및 운영해온 한국어 기반 통번역 서비스 ‘지니톡’이 탑재되어 있다. ‘지니톡’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공식 통번역 앱으로 선정되어 세계 최초로 언어장벽 없는 올림픽을 구현하며 우수한 통번역 기술력을 검증받았다.

한컴은 출시 초기 시장 선점을 위한 공격적 마케팅도 함께 추진한다. 최근 각종 방송에서 진행자 및 패널로 맹활약하며 다양한 연령층에서 친근한 이미지로 사랑받는 개그우먼 김숙 씨를 전속모델로 발탁, 외국어로 인해 겪게 되는 여러 가지 난처한 상황들을 ‘지니톡 고!’로 타개한다는 콘셉트의 TV광고를 제작했으며, 광고는 오는 20일부터 케이블TV와 뉴스채널 등을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한컴과 아이플라이텍은 ‘지니톡 고!’ 외에도 회의 내용을 속기해 자동으로 회의록을 작성해주고 외국어 번역도 지원해주는 회의용 솔루션 ‘지니비즈’도 다음달 출시 예정이며, 이를 통해 기존에 없던 혁신적인 인공지능 서비스를 선보임으로써 시장을 선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한컴 관계자는 “‘지니톡 고!’는 매우 쉽고 편리한 사용성과 높은 정확도로 경쟁력을 갖췄다. 외국어 커뮤니케이션으로 인한 대중들의 스트레스를 해소시켜주고, 관광산업 활성화를 모색하는 지자체들의 니즈를 충족시켜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공격적인 영업과 마케팅을 통해 국내 통번역기 시장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지니톡 고!’ 제품은 롯데닷컴, 지마켓, 옥션, 11번가 등 14개 주요 온라인 쇼핑몰을 비롯해 전국 30개 이마트, 전자랜드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공항 내 케이북스에서도 제품 체험 및 구매가 가능하며, 공항 출입국 시에도 단기 렌탈이 가능하도록 포켓 와이파이 업체들과의 제휴를 추진 중이다. 또한, 누구나 한번쯤 경험했을 법한 <‘지니톡 고!’가 필요한 순간>을 공유하면 추첨을 통해 경품을 증정하는 페이스북 이벤트도 진행된다.



















[이슈]北 우리국민 사살...靑강경대응-北김정은 사과, 정부대응 적절성 논란
[폴리뉴스 정찬 기자] 연평도 인근 북한 해역서 해양수산부 공무원이 북한군 총격으로 사망해 남북 긴장국면이 조성되는 듯했지만 정부의 사과 요구에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미안하게 생각한다”는 뜻을 청와대에 전하면서 향후 사태 전개 추이를 지켜봐야 될 상황이다. 지난 24일 군 당국에 따르면 서해어업관리단 소속 A씨가 실종된 것은 21일 오전 11시30분경이며 하루 뒤인 22일 오후 3시30분 무렵 A씨가 북한 지역에 있다는 정황을 포착했다. 당시 A씨는 구명조끼를 입고 확인 미상의 부유물에 탑승해 있었다는 것이 군의 설명이다. 군은 22일 오후 4시40분 쯤 방독면을 착용한 북한군이 A씨의 월북 표류경위 진술을 듣는 정황을 파악했고 5시간 후인 9시40분께 실종자에게 총격을 가하고 10시 무렵 시신을 불태운 것으로 파악했다. 군은 10시11분경 북한군이 A씨를 태우는 불빛을 포착했다. 군의 판단에 따르면 이 사건은 두 가지 면에서 충격이다. 첫째, 북한군이 민간인에 총격을 가한 후 시신에 기름을 부어 불태운 ‘반인륜적, 비인도적 행위’다. 다음으로 북한군 수뇌부가 A씨 사살과 시신 훼손을 명령한 정황이다. 북한군은 A씨에서 상황을 청취하고 약 5시간 후 사


[김능구의 정국진단] 박수영 ① “대규모 표본조사 시행해 K-방역 2.0으로 대전환 해야”
21대 국회에 입성한 300명 의원 중 초선 의원은 151명. 전체 의석에 절반이 넘는다. 국민은 기성 정치인들이 보여주지 못한 ‘일하는 국회’의 모습을 그들이 보여주길 기대한다. 그중에서 자신만의 분명한 목소리로 정치 개혁을 꿈꾸는 초선 의원이 있다. 부산 남구 갑 국민의힘 박수영 의원이다. <폴리뉴스>는 21대 국회 빛나는 초선 특집을 진행했다. 최근 현안부터 자신만의 정치적 신념까지, 분명한 목소리로 보수가 추구하는 가치를 전한 박 의원을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 사무실에서 만났다. 박 의원은 1시간 동안 진행된 인터뷰에서 코로나 확산 속 K-방역 패러다임 전환과 국제 기준으로 접근해야 할 공정경제 3법 개정, 서울·부산 시장 후보자 조건 등 본인의 생각을 전했다. 먼저 전 세계적으로 성공적이라 평가받는 코로나 ‘K-방역’의 대전환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대규모 표본조사를 통해 현재 ‘확진자 추적 중심’ 방역 체계에서 ‘환자 치료 중심’의 방역, 일명 ‘K-방역 2.0’으로 바뀌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 의원은 “확진자 역학조사와 동선조사는 한계에 도달했다”며 “전국적으로 병실이 차 긴급 환자들이 수술을 받지 못하는 상황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