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5 (목)

  • 맑음동두천 -3.8℃
  • 맑음강릉 3.6℃
  • 맑음서울 -3.6℃
  • 맑음대전 1.0℃
  • 맑음대구 3.3℃
  • 맑음울산 4.9℃
  • 맑음광주 3.9℃
  • 맑음부산 6.7℃
  • 맑음고창 1.7℃
  • 구름많음제주 11.2℃
  • 맑음강화 -3.1℃
  • 맑음보은 0.7℃
  • 맑음금산 0.6℃
  • 맑음강진군 6.5℃
  • 맑음경주시 4.3℃
  • 맑음거제 6.8℃
기상청 제공

증권

키움증권, ‘팟빵, 유튜브 구독 이벤트’ 실시

키움증권은 ‘팟빵, 유튜브 구독&좋아요’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벤트 기간은 오는 9월 1일까지이며, 키움증권 유튜브 채널에서 구독과 좋아요 및 푸시알림을 누른 후 키움증권 팟빵 채널에 댓글로 인증샷 첨부를 통해 참여하면 된다. 추첨을 통해 당첨자 1명에게 키움히어로즈 홈경기 고척돔 스카이박스(9인실) 관람권, 5명에게 키움히어로즈 홈경기 야구 관람권, 200명에게 스타벅스 아이스 아메리카노를 지급할 예정이다.

키움증권 투자컨텐츠팀 담당자는 “최근 대외 불확실성 증가로 인한 변동성 장세에서 키움증권 팟빵과 유튜브 채널의 투자정보가 투자자들의 시장 판단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이벤트 참여를 통해 혜택도 받아보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키움증권 팟빵 채널은 구독자(8월 6일 기준) 5000명, 누적조회수 251만 건이며 유튜브 채널은 구독자 2만8000명, 누적조회수 750만 건을 기록하고 있다.


















[이슈] 나경원 교체, 패스트트랙 합의에 영향 미칠까...범여권 ‘부정적’
[폴리뉴스 이지혜 기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임기연장’의 뜻을 접고 오는 10일로 임기를 마치는 가운데, 한국당의 원내대표 교체가 향후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합의 등에 영향을 미칠 지 주목된다. 한국당의 새 원내대표에 출사표를 낸 4선 유기준 의원과 3선 강석호 의원은 원내 협상력을 복원하겠다고 공언한 상태지만,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4일 ‘기다릴 시간이 없다’며 ‘4+1’협의체(민주·바른미래·정의·평화당+대안신당(가칭))’ 가동을 공식화했다. 또한 ‘4+1’협의체 구성원인 바른미래 당권파·정의당·평화당·대안신당 역시 한국당의 태도에 변화가 없을 것이라며 부정적인 전망을 내놨다. 다만 바른미래당 내 비당권파 모임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변혁)’소속 오신환 원내대표는 끝까지 합의처리를 강조하며 나 원내대표의 교체가 타협의 여지를 남길 것이라고 전망했다. 오신환 “최종적 타협의 길 있다” 4+1 군소정당은 부정적...4+1협의체 밀고나간다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이날 YTN라디오 ‘노영희의 출발새아침’에 출연해 “한국당의 원내대표의 교체 변수가 있기 때문에, 10일 이후 새로운 국면 속에서 다시 한 번 최종적인 타협의 길은 있다”고 전


[폴리 인터뷰]김석준 부산시교육감②"4차산업혁명시대, 우리 교육도 큰 변화 필요해…"
교육부의 자사고, 외고, 국제고 폐지 방안을 발표한 데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정권이 바뀌었다고 해서 교육제도가 수시로, 갑작스럽게 바뀌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생각한다. 자사고 · 외고 · 국제고에 우수 학생 쏠림 현상은 일반고 교육력을 저하시켜 대다수 학생들의 자신감을 하락시키는 등 여러 문제점이 있는 게 현실이다. 하지만 자사고 · 외고 · 국제고의 경우 성적 · 입시 중심의 학교운영 등 당초 설립 취지와 다르게 운영되고 있고, 초등학교 · 중학교 단계까지 사교육을 유발하고 있다. 일단 부산지역을 살펴 보면 자사고가 한 군데 있고, 외고가 세 군데 있다가 한 군데는 자율적으로 일반고로 이미 전환을 한 상태이고, 그래서 지금 자사고의 경우에도 저희들은 설립취소를 했는데 재판에 들어가 있고, 외고도 원래는 내년에 평가를 통해서 요건이 안되면 취소할 생각에 있는데 정부에서 평가를 하지 않고 25년에 일률적으로 없애는 쪽으로 발표를 해서 여러 가지로 당혹스럽다. 큰 틀에서 보면 고교서열화를 해체하는 방향으로 가는 것은 맞고 그런 의미에서 일반고에 대한 지원과 협조로 가는 것은 맞다고본다. 그런데 꼭 정부의 안처럼 2025년에 꼭 ‘없앤다’ 이런 것보다는

[카드뉴스] 생소한 통신용어, ‘bps’는 무슨 뜻?

[폴리뉴스 김윤진 기자] “제공 데이터 소진시 1Mbps 제어 데이터 무제한” “클라우드 게이밍 권장 속도 20Mbps" 최근 동영상, 게임 등 스트리밍 서비스가 유행하면서 ‘bps'라는 통신용어가 자주 등장하고 있습니다. 생소한 용어인데, 무슨 뜻일까요? ‘bps’란 ‘bits per second’의 약자로, ‘데이터 전송 속도’의 단위입니다. 1Mbps, 20Mbps 등에서 앞의 숫자는 1초 동안 송수신할 수 있는 bit(비트) 수를 말합니다. 1Kbps는 1000bps, 1Mbps는 1000Kbps, 1Gbps는 1000Mbps로 환산됩니다. 여기에 낯익은 용어인 컴퓨터 정보 처리 단위 ‘byte'를 대응해봅니다. 1bps는 컴퓨터 정보 처리 단위와 대응하면 8byte가 됩니다. 즉, 1Mbps 속도로는 1초당 0.125MB, 1Gbps 속도로는 1초당 125MB의 데이터를 전송할 수 있는 셈입니다. 그래도 어렵다고요? 그렇다면 이번엔 bps가 생활 속에 어떻게 녹아 있는지 알아보겠습니다. 자신의 스마트폰의 데이터 전송 속도가 1Mbps라면, 텍스트 위주의 카카오톡이나 웹서핑은 원활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3Mbps라면 SD(640x480) 화질의 동

[카드뉴스] 청년들과 황교안의 불통(不通)과 쇼통(show通) 사이

[사진1] “청년 취향을 저격하겠다“ 황교안, 30여 명 ‘청년 공감단’ 마주해 미팅 최근 정치 행보에 대한 쓴소리 나와 [사진2] ‘페어플레이 대한민국’ 황교안 “당 윤리위 규정에 채용비리 범죄 명시” “친인척 채용‧입시비리 밝혀지면 당 공천에서 배제“ [사진3] 황교안 면전에 쏟아진 청년들 비판 ”‘갑질 논란’ 박찬주 대장 영입, 청년의 신뢰 잃는 행보“ ”청년이 관심 가질만한 정책에 집중해야“ [사진4] ”오후 2시, 정상적으로 사회생활 하는 청년들은 못 와” “금수저 청년들만 청년으로 생각하나“ 황교안 ”날카로운 말씀 잘 들었다“ [사진5] ‘샤이(shy)보수가 아니라 셰임(shame)보수’ ”한국당 하면 ‘노땅 정당’ 떠올라“ 비판 사항 수첩에 받아적은 황교안 [사진6] 한국당 공식 유튜브, 청년들 쓴소리 빠져 문재인 정부 비판 청년 목소리만 실려 황교안식 ‘불통’…누리꾼 ”듣고 싶은 말만 듣는다“ [사진7] ‘팬미팅’ 소리 나온 文 대통령의 ‘국민과의 대화’와 달리 누리꾼 ”직언하는 청년들 있어 희망 보인다“ 쇼(show)통 논란은 종식 [사진8] 굳은 표정으로 행사장 떠난 황교안 청년과의 토론 없이, 의견 청취 후 마무리 발언만 쇼통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