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29 (월)

  • 흐림동두천 26.1℃
  • 흐림강릉 23.9℃
  • 흐림서울 26.5℃
  • 흐림대전 25.0℃
  • 박무대구 24.8℃
  • 흐림울산 23.8℃
  • 박무광주 24.6℃
  • 박무부산 24.7℃
  • 흐림고창 24.5℃
  • 제주 24.6℃
  • 흐림강화 23.5℃
  • 흐림보은 24.0℃
  • 흐림금산 23.6℃
  • 흐림강진군 22.6℃
  • 흐림경주시 24.0℃
  • 흐림거제 24.1℃
기상청 제공

라이프

진서연 캐스팅, 새로운 변신 기대!

  • 윤청신 기자 powerman02@hanmail.net
  • 등록 2020.06.29 12:38:26

[폴리뉴스=윤청신 기자]

진서연이 '리미트'에 캐스팅 됐다.

29일 조이앤시네마에 따르면 진서연은 이정현, 문정희에 이어 '리미트'의 주요 라인업을 구성했다.

영화 '리미트'(감독 이승준)는 사상 최악의 유괴사건의 비밀 위장 수사에 투입된 생활안전과 경찰 ‘소은’이 유괴범과의 쫓고 쫓기는 강렬하고 치밀한 심리 드라마를 보여줄 범죄 스릴러다.

진서연은 영화 '독전'을 통해 독보적인 캐릭터와 잊을 수 없는 강렬한 인상으로 관객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이후 제55 회 대종상 여우조연상, 제39회 청룡영화상 인기스타상 , 제10회 올해의 영화상, 여우조연상 등 각종 시상식을 휩쓸며 대세의 반열에 올라섰다.

진서연이 '리미트'에서 납치당한 아이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연주’ 역으로 분해 납치당한 자신의 아이를 위해 물불 가리지 않고 위기에 맞서는 지혜로운 엄마의 모습과 지금껏 본 적 없는 새로운 변신을 예고한다.

진서연은 "연주 역은 '독전' 이후 나에게 새로운 연기 전환점이 될 것이다. '독전'에서 선보였던 강렬함에 이어 '리미트'의 ‘연주’는 내면에 갖고 있는 인간성의 복잡한 본질을 섬세하고 긴장감 있게 선보일 수 있을 것"이라고 전하며 영화와 캐릭터가 주는 묵직한 힘을 예고했다.

먼저 캐스팅을 확정한 이정현과 문정희의 조우에 이어 진서연의 합류로 스크린 사상 가장 강렬한 캐스팅 조합이 완성됐다. 이정현은 개봉을 앞두고 있는 '반도'에 이어 '리미트'에서 생활안전과 경찰 ‘소은’ 역을 맡아 유괴된 아이의 부모를 대신해 치밀한 심리전에 이어 아이를 찾기 위해 사투를 벌이는 인물로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여기에 '암수살인', '판도라', '카트' 등 충무로와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대체불가 열연으로 대중의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문정희가 납치 사건과 연관된 핵심인물 ‘혜진’ 역으로 분해 폭발적인 스크린 장악력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감을 더한다. 올여름 크랭크인 예정.

CF 모델 출신인 진서연은 1983년생으로 올해 한국 나이로 서른 여덟살로 지난 2007년 개봉한 영화 '이브의 유혹-좋은 아내'로 데뷔했다.

진서연은 데뷔 후 데뷔 후  MBC 드라마 '뉴하트', '황금의 제국', '열애', '빛나거나 미치거나', '이브의 사랑', '본 대로 말하라' 등과 연극 '클로져', 영화 '반창꼬'와 '독전' 등 다수 작품에 출연했다.

2014년 9살 연상의 일반인과 결혼해 4년만인 지난 2018년 말 출산했다.

윤청신 기자

그날의 이슈를 챙깁니다.
독자 여러분이 가장 궁금해할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프로필 사진




















[김능구의 정국진단] 최인호 ④ “총선, 부산 참패 원인...경제적 처방이 실제 효과로 체감되지 못해”
[폴리뉴스 권규홍 기자] 21대 총선에서 부산 사하구 갑에 출마해 당선 되어 재선에 성공한 최인호 더불어민주당 의원(부산 사하구 갑, 재선)이 18일 국회의원회관에서 ‘폴리뉴스’ 김능구 대표와의 ‘정국진단’ 인터뷰를 가졌다. 이날 인터뷰에서 최 의원은 민주당의 총선 압승에 대한 평가와 21대 국회 협치, 전당대회, 점점 심각해지는 남북문제, 포스트 코로나 국면등 다양한 현안을 두고 자신의 생각을 피력했다. 최 의원은 이날 21대 총선에서 민주당이 부산에서 겨우 3석을 얻을 것을 두고 “의석수에만 주목을 하면 6석에서 3석으로 줄어서 부산선거는 패배지만 내용을 살펴보면 부산 18개 지역구에 출마자 평균 득표율은 43%였다”며 “지난번 20대 총선에는 38% 였는데 5%이상 투표율로 보면 우리당 후보들이 약진했다”고 평가했다. 그러나 “경제 경제난에 허덕이는 기업들. 자영업자들이 불신이 컸다”며 “특히 부산 같은 경우는 소비 도시이기 때문에 자영업자 비율이 다른 도시에 비해 컸다. 그런 상황에서 세운 경제적 처방들이 실제 효과가 시민들에게 체감되지 못해 상당히 불만이 누적되어 있던 것이 표심으로 나타났다”고 패인을 분석했다. 이어 지역의 가장 큰 현안이 가덕도

[카드 뉴스]코로나19가 쑥쑥 키운 HMR, CMR, 밀키트 시장

[폴리뉴스 송서영 기자]조리시간을 줄여주는 가정간편식(HMR), 간편대용식(CMR), 밀키트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코로나19로 인해 더욱 상승하는 추세입니다. HMR은 완전조리 식품이나 반조리 식품을 간단히 데워 먹을 수 있는 가정간편식입니다. CJ제일제당은 ‘비비고 생선구이’의 3월 매출이 2월 대비 두 배 이상 성장했다고 16일 밝혔습니다. 비비고 생선구이는 전자레인지 1분 조리로 완성돼 가격 대비 시간을 의미하는 ‘가시비’ 높은 제품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만두피가 얇은 ‘풀무원 얄피만두’는 출시 1년 만에 누적 판매량 2000만 봉을 넘어섰습니다. 얄피만두는 풀무원의 냉동 HMR 사업의 성장동력이기도 합니다. 풀무원은 얄피만두 등 HMR 제품 출시로 지난해 국내 냉동 HMR 시장 2위를 기록하기도 했습니다. HMR보다 더 간편한 CMR의 인기도 가속화되고 있습니다. CMR은 간편대용식으로 주로 단백질 바, 영양 분말식을 말합니다. 오리온은 ‘닥터유 단백질바’가 출시 1년 만에 누적 판매량 1300만 개를 돌파했다고 밝혔습니다. 집에서도 단백질로 건강을 챙기고 싶은 소비자의 확산으로 지난 2월에는 지난해 4월 출시 이후 월 최고 매출액을 기록했습니다. 밀

[총선 D-day] 더불어민주당, 21대 총선 개표 상황 현장

[폴리뉴스 권규홍 기자] 더불어민주당, 더불어시민당이 제21대 총선 종합상황실을 국회 국회의원회관 대강당에 마련해 개표 결과를 기다렸다. 이 자리에는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을 비롯해 지역구에 출마했던 주요 격전지의 후보들이 모두 참석해 개표 결과를 기다렸다.


박상기 전 법무장관 “윤석열, 검찰총장은 일선 부장검사 아니다”
[폴리뉴스 정찬 기자] 박상기 전 법무부장관은 29일 윤석열 검찰총장의 업무수행에 대해 “검찰총장은 일선검찰청의 부장검사가 아니다”라는 말로 제 역할을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박 전 장관은 이날 오전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과의 인터뷰에서 “검찰총장은 검찰이 나아갈 미래비전을 제시하고 우리 사회의 시대적 과제인 검찰개혁의 선두 주자가 돼야 된다. 그런데 오히려 다른 길을 가고 있지 않나”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검찰권 행사에 제일 중요한 것 중에 하나가 공정성과 함께 균형감각”이라며 “항상 총장은 그런 부분에 대해서 문제가 없는 지를 관심을 가지고 들여다봐야 한다. 그런데 너무 사건수사 선두에 나가 있다, 최근에 문제되는 일들을 보면 불필요한 구체적인 지시를 한다”고 얘기했다. 이에 대해 구체적으로 “채널A 검언유착 의혹 사건. 또 한명숙 전 국무총리 사건, 이런 것에서도 법무부든 대검이든 감찰부에서 할 일을 또 인권감독관 인권부로 보낸다든가 이런 디테일한 부분에 있어서 너무 개입돼 있는 것 같다는 생각”이라며 “지휘자로서의 역할에 충실해야지 직접 나서서 지시하는 것은 오히려 분란을 초래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검언유착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