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30 (화)

  • 흐림동두천 20.8℃
  • 흐림강릉 19.9℃
  • 서울 21.2℃
  • 대전 20.4℃
  • 구름많음대구 26.4℃
  • 구름조금울산 25.5℃
  • 흐림광주 21.4℃
  • 구름많음부산 22.9℃
  • 구름많음고창 19.2℃
  • 흐림제주 23.1℃
  • 흐림강화 20.9℃
  • 흐림보은 21.1℃
  • 흐림금산 21.2℃
  • 흐림강진군 21.1℃
  • 흐림경주시 26.6℃
  • 흐림거제 21.6℃
기상청 제공

라이프

화사 1위, Maria 음원차트 정상

  • 윤청신 기자 powerman02@hanmail.net
  • 등록 2020.06.30 13:05:13

[폴리뉴스=윤청신 기자]

마마무 화사가 신곡 'Maria'로 음원차트 정상에 올랐다.

화사는 6월 29일 첫 미니앨범 'Maria'를 발표한 타이틀곡 'Maria'가 현재(오전 9시 기준) 지니 1위를 비롯해 멜론 2위, 네이버뮤직 2위, 벅스 3위를 기록하며 막강한 음원 파워로 '퀸 화사'의 저력을 입증했다.

또한 발매 직후에는 수록곡 전곡 차트인에 성공하며 솔로 아티스트로서 입지를 굳건히 했다.

이로써 화사는 솔로 데뷔곡 '멍청이'에 이어 'Maria'까지 연속 히트시키며, 솔로 활동의 청신호를 밝혔다.

뿐만 아니라 화사의 신곡 'Maria' 댄스 챌린지도 시작됐다. 가장 먼저 배우 이다희가 자신의 SNS를 통해 챌린지 영상을 업로드하며, 화사를 적극 응원했다. 이외에도 보이그룹 원어스의 환웅, 원위의 동명이 '마리아 챌린지'에 동참해 신곡 'Maria' 챌린지에 불을 지폈다.

화사의 신곡 'Maria'는 녹록지 않은 삶이지만 애틋한 나 자신을 위해 다시 일어나 한 발 한 발 내딛자고, 너와 나를 다독여주는 곡이다. 화사가 직접 노랫말을 썼으며, 화사만의 애정 어린 메시지로 리스너들에게 공감과 위안을 주고 있다.

신곡 'Maria'로 성공적인 솔로 활동을 시작한 화사는 추후에는 첫 미니앨범의 수록곡 'LMM' 뮤직비디오도 공개할 예정이다.

한편 화사는 지난해 내놓은 싱글 '멍청이'(twit)가 음원 차트에서 장기 흥행하면서 솔로 아티스트로서 역량을 발휘한 바 있다.

독특한 음색과 랩과 보컬을 넘나드는 실력을 갖춰 로꼬, 우기, 배치기, 팔로알토 등 다양한 아티스트와 협업했다.

지난 3월에는 영국 팝스타 두아 리파의 곡 '피지컬'(Physical)에서 한국어와 영어로 된 파트를 피처링하기도 했다.

노래는 물론 랩, 댄스 실력까지 겸비해 '만능 보컬리스트'로 통하는 화사는 MBC TV '나 혼자 산다' 등 예능 프로그램에서는 자연스럽고 친근한 매력을 선보여왔다.

사진RBW 제공

윤청신 기자

그날의 이슈를 챙깁니다.
독자 여러분이 가장 궁금해할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프로필 사진




















[김능구의 정국진단] 최인호 ④ “총선, 부산 참패 원인...경제적 처방이 실제 효과로 체감되지 못해”
[폴리뉴스 권규홍 기자] 21대 총선에서 부산 사하구 갑에 출마해 당선 되어 재선에 성공한 최인호 더불어민주당 의원(부산 사하구 갑, 재선)이 18일 국회의원회관에서 ‘폴리뉴스’ 김능구 대표와의 ‘정국진단’ 인터뷰를 가졌다. 이날 인터뷰에서 최 의원은 민주당의 총선 압승에 대한 평가와 21대 국회 협치, 전당대회, 점점 심각해지는 남북문제, 포스트 코로나 국면등 다양한 현안을 두고 자신의 생각을 피력했다. 최 의원은 이날 21대 총선에서 민주당이 부산에서 겨우 3석을 얻을 것을 두고 “의석수에만 주목을 하면 6석에서 3석으로 줄어서 부산선거는 패배지만 내용을 살펴보면 부산 18개 지역구에 출마자 평균 득표율은 43%였다”며 “지난번 20대 총선에는 38% 였는데 5%이상 투표율로 보면 우리당 후보들이 약진했다”고 평가했다. 그러나 “경제 경제난에 허덕이는 기업들. 자영업자들이 불신이 컸다”며 “특히 부산 같은 경우는 소비 도시이기 때문에 자영업자 비율이 다른 도시에 비해 컸다. 그런 상황에서 세운 경제적 처방들이 실제 효과가 시민들에게 체감되지 못해 상당히 불만이 누적되어 있던 것이 표심으로 나타났다”고 패인을 분석했다. 이어 지역의 가장 큰 현안이 가덕도

[카드 뉴스]코로나19가 쑥쑥 키운 HMR, CMR, 밀키트 시장

[폴리뉴스 송서영 기자]조리시간을 줄여주는 가정간편식(HMR), 간편대용식(CMR), 밀키트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코로나19로 인해 더욱 상승하는 추세입니다. HMR은 완전조리 식품이나 반조리 식품을 간단히 데워 먹을 수 있는 가정간편식입니다. CJ제일제당은 ‘비비고 생선구이’의 3월 매출이 2월 대비 두 배 이상 성장했다고 16일 밝혔습니다. 비비고 생선구이는 전자레인지 1분 조리로 완성돼 가격 대비 시간을 의미하는 ‘가시비’ 높은 제품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만두피가 얇은 ‘풀무원 얄피만두’는 출시 1년 만에 누적 판매량 2000만 봉을 넘어섰습니다. 얄피만두는 풀무원의 냉동 HMR 사업의 성장동력이기도 합니다. 풀무원은 얄피만두 등 HMR 제품 출시로 지난해 국내 냉동 HMR 시장 2위를 기록하기도 했습니다. HMR보다 더 간편한 CMR의 인기도 가속화되고 있습니다. CMR은 간편대용식으로 주로 단백질 바, 영양 분말식을 말합니다. 오리온은 ‘닥터유 단백질바’가 출시 1년 만에 누적 판매량 1300만 개를 돌파했다고 밝혔습니다. 집에서도 단백질로 건강을 챙기고 싶은 소비자의 확산으로 지난 2월에는 지난해 4월 출시 이후 월 최고 매출액을 기록했습니다. 밀

[총선 D-day] 더불어민주당, 21대 총선 개표 상황 현장

[폴리뉴스 권규홍 기자] 더불어민주당, 더불어시민당이 제21대 총선 종합상황실을 국회 국회의원회관 대강당에 마련해 개표 결과를 기다렸다. 이 자리에는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을 비롯해 지역구에 출마했던 주요 격전지의 후보들이 모두 참석해 개표 결과를 기다렸다.


홍콩보안법 통과, 무역금융 거점 홍콩 입지 불안 증폭
[폴리뉴스 박상주 기자] 중국이 홍콩보안법을 통과시키면서 세계의 무역금융 거점인 홍콩의 경제가 위기에 빠져들고 있다. 중국 전국인민대표회의(전인대) 상무위원회가 30일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을 통과시키면서 미중간 갈등이 고조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는 전날 홍콩에 대한 특별대우 가운데 국방 물자와 첨단제품 수출 관련 혜택을 박탈한다고 밝혔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성명에서 “홍콩으로 가는 미국의 국방 및 이중용도 기술에 대해 중국에 하고 있는 것과 똑같은 제한을 부과하기 위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말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또 “미국의 국가안보를 보호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우리는 통제 물자가 홍콩으로 가는 것과 중국으로 가는 것을 더이상 구분할 수 없다”며 “우리는 인민해방군의 손에 통제 물자가 가는 위험을 감수할 수 없다”고 말했다. 윌버 로스 미 상무부 장관도 성명을 내어 “수출 허가 예외 등 홍콩에 특혜를 주는 미 상무부 규정이 중단됐다”고 밝혔다. 로스 장관은 또 홍콩에 대한 특별대우를 없애기 위한 추가 조치도 검토되고 있다고 언급했다. <로이터>는 미국이 국방 물자 수출 중단과 첨단제품에 대한 홍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