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식 "국립대학, 5G 기반 공동 가상 캠퍼스 추진해야"

2021.03.03 11:10:46

 

[폴리뉴스 김유경 기자] 지난 16일 국가중심국립대학 산학협력벨트(K7U-Belt), 국회미래정책연구회가 주최하고 ICT융합특성화연구센터의 후원으로 실시한 '국립대학, 5G(28Ghz) 기반 공동 가상 캠퍼스 구축 토론회'가 개최됐다고 김영식 의원 측이 3일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줌(Zoom)을 통한 온라인 토론 및 실시간 유튜브 중계로 실시됐다. 토론회에는 천범산 교육부 산학협력 일자리과장, 서성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통신 산업정책과장, 김대종 세종대 교수, 김영철 군산대 산학협력단장, 전문수 한국교통대 산학협력단장 및 K7U 대학(군산대, 금오공대, 부경대, 서울과기대, 창원대, 한국교통대, 한밭대)의 산학협력 담당자들이 참석했다.

김동성 금오공과대학교 산학협력단장(ICT융합특성화연구센터장 겸직)은 5G 28Ghz 기반의 K7U대학의 산학협력 플랫폼 구축과 이를 통한 공동 가상 캠퍼스의 필요성을 제시했다.

이어 토론회에서는 교육부의 디지털공유대학과 연계 방안, 서울 공유대학 플랫폼 활용 등의 다양한 의견이 제시됐다. 또 디지털뉴딜사업의 5G(28GHz) 정부망 구축 실증 사업의 내용을 확대하여 K7U-Belt 대학으로 확대하는 모델을 제시했다.

금오공대는 2020년 5G정부업무망 구축사업에서 전국 유일하게 대학실증 사업으로 선정됐으며, LG유플러스와 함께 산학협력R&D플랫폼, VDI가상데스크탑, 실시간 실습환경에도 적용가능한 원격강의 시스템, AI카메라를 통한 여자기숙사 보안 등의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토론회를 통해 김영식 의원은 "K7U-Belt 대학의 공동 가상캠퍼스 구축과 5G 28GHz 기반의 산학협력플랫폼 및 솔루션을 확대하기 위해 관련 기관 협의를 K7U 대학과 함께 지속해 나가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적합한 5G(28GHz) 기반의 가상캠퍼스 구축 추진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현재 정부5G 정부망 구축 사업의 일환으로 실시되고 있는 금오공대 실증사업이 성공적인 성과가 도출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김유경 602@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프로필 사진
김유경 기자

과학ㆍITㆍ환경ㆍ노동 등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와 환경노동위원회 정책 이슈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PC버전으로 보기

(07327) 서울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71 동화빌딩 1607호 | 대표전화 02-780-4392
등록번호:서울아00050 | 등록일자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주)이윈컴 김능구 | 편집인 : 박혜경
폴리뉴스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00 (주)이윈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olinews@poli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