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프로야구’로 해외에서도 국내 프로야구 시청한다

실시간 뉴스

    해외에서도 시청 가능한 ‘U+프로야구' 앱!!

    ▲LG유플러스는 ‘U+프로야구’ 앱으로 해외에서도 국내 프로야구를 실시간으로 제공한다. ‘U+프로야구’ 앱을 이용할 수 있는 국가는 총 190여 개국으로 ▲일본, 베트남, 싱가폴 등 아시아 및 동남아권 ▲프랑스, 영국, 스페인 등 유럽권 등 여름철 휴가지로 각광 받는 해외에서도 국내 프로야구 경기를 실시간으로 시청함은 물론 핵심 기능을 그대로 이용할 수 있다.<사진=LG유플러스 제공>

    [폴리뉴스 박재형 기자] 여행객/출장자 등도 국내 프로야구를 해외에서 생생하게 시청 할 수 있게 됐다.
     
    LG유플러스는 8월 1일부터, ‘U+프로야구’ 애플리케이션(앱)으로 해외에서도 국내 프로야구를 실시간으로 제공한다고 밝혔다.
     
    U+프로야구 앱을 이용할 수 있는 국가는 ▲일본, 베트남, 싱가폴 등 아시아 및 동남아권 ▲프랑스, 영국, 스페인 등 유럽권 등 총 190여 개국으로 여름철 휴가지로 각광 받는 해외에서도 국내 프로야구 경기를 실시간으로 시청함은 물론 핵심 기능을 그대로 이용할 수 있게 된 것이다.
     
    해외에서는 데이터 요금 부담이 있는 3G/LTE망 대신에 WIFI를 이용하면 데이터 소진 없이 원활하게 무료로 시청할 수 있다. 단 U+유심이 장착돼 있어야 하며 현지에서 구매한 유심으로는 이용이 불가하다.
     
    ‘U+프로야구’ 앱은 4월 출시 후 두 달 만에 다운로드 수 50만 건을 넘으며 현재 80만 명이 이용하고 있다.
     
    ▲주요 득점 장면을 실시간으로 돌려보는 득점 순간 돌려보기 ▲실시간 투구 추적 화면인 '방금 던진 공보기' ▲실시간 타자 대 투수 전력분석 ▲나만의 응원팀 맞춤 화면 ▲모바일로 최대 5경기 동시 시청 ▲광고 없이 바로 영상 재생 등을 제공한다.
     
    특히 득점순간 콕 찍어 돌려보기와 광고 없이 바로 영상 재생 기능은 U+프로야구 이용자들에게 가장 큰 호평을 받고 있다.
     
    U+프로야구 앱은 구글 플레이스토어 및 원스토어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고, 현재는 LG유플러스 가입자만 사용할 수 있다.
     
    구태형 LG유플러스 모바일비디오서비스담당은 “야구 마니아들이 해외에서 프로야구 앱을 통해 자신이 응원하는 팀은 물론 다른 경기도 시청할 수 있어 고객 만족도가 높아졌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자사 공항 로밍센터에서 해외로밍 요금제를 신청하는 고객에게 비디오포털 5000원 이용 쿠폰 증정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탑승 전 쿠폰으로 최신영화를 구매해 미리 다운받으면 비행 중에 최신 영화를 감상할 수 있다.

    박재형 기자 jaypark21@hanmail.net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