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21 (목)

  • 구름조금동두천 23.1℃
  • 구름조금강릉 22.7℃
  • 구름조금서울 25.2℃
  • 구름조금대전 23.9℃
  • 구름조금대구 26.1℃
  • 구름조금울산 27.3℃
  • 구름많음광주 24.8℃
  • 구름조금부산 27.7℃
  • 구름조금고창 24.4℃
  • 구름조금제주 26.2℃
  • 구름조금강화 24.9℃
  • 구름조금보은 22.2℃
  • 구름많음금산 22.8℃
  • 구름많음강진군 25.5℃
  • 구름조금경주시 26.4℃
  • 구름조금거제 26.5℃
기상청 제공

금융·증권


배너
배너

이건희 삼성 회장 주식평가액 18조6255억원...1위

이재용 부회장 2010년 대비 10배 증가, 이서현-이부진 자매 변동무
구광모 LG회장 1조8920억원,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의 장 2조899억원

[폴리뉴스 안희민 기자]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은 2010년 이래 상장사 주식부호 1위자리를 고수하고 있다. 

25일 재벌닷컴에 따르면 이 회장의 상장사 지분가치는 2010년 4조2587억원에서 현재 18조6255억원으로 4배가 넘게 성장했다. 백분률로 따지면 337.4%  성장한 셈이다.

아들 이재용 부회장은 현재 7조5029억원이고 이 회장의 주식 평가액은 종전까지 2018년 1월 29일의 18조9851억원으로 2010년 6950억원 대비 10배 늘어났다.  

홍라희 전 삼성미술과 리움 관장도 2010년 8957억원이었으나 262.8%늘어나 현재 3조2492억원의 주식 평가액을 기록했다. 

삼성가의 두딸인 이서현, 이부진 자매의 주식평가액은 2010년 대비 변화가 없다.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의 현재 주식평가액은 1조7166억원이며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은 1조7166억원이다. 

이재현 CJ그룹 회장은 현재의 주식평가액이 2010년 대비 54.8% 늘어난 1조2693억원을 기록했으며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은 현재 주식평가액이 2010년 대비 1조2068억원을 기록했다. 

구광모 LG회장도 현재 주식평가액이 2010년 대비 240.8% 늘어난 1조8920억원을 기록했고 구본준 LG그룹 부회장의 경우 현재 주식평가액이 2010년 대비 7.2% 늘어난 9735억원을 기록했다.  구본무 고 LG그룹 회장의 부인인 김영식씨는 현재 주식평가액이 5302억원으로 2010년 대비 5.6% 늘었다.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의장은 2010년 1636억원이었으나 현재 2조899억원으로 13배 늘었으며 김택진 엔씨소프트 사장은 현재 주가평가액이 1조6031억원으로 2010년 대비 1177.4% 폭증했다.  

2010년 주식평가액이 333억원에 불과했던 김덕용 케이엠더블유 회장의 올해 주식평가액은 6997억원으로 높은 상승세를 기록했으며  가장 높은 상승세로 기록된 이는 정성이 이노션 이사로 2010년 주식평가액이 2억원에 불과했지만 현재 2502억원으로 무려 15만2019.7% 상승세를 시현했다. 

관련기사










[카드뉴스] KT&G의 '바다 환경'을 지키기 위한 노력을 소개합니다

[폴리뉴스 김상준 기자] "여름철이면 생각나는 바다. 우리 모두가 환경 오염의 심각성을 환기하고 생태계 보호의 중요성을 공감해 환경보호를 실천하도록 KT&G도 함께 노력하겠습니다" 지구 표면 2/3 이상을 차지하며 30만여 종의 생물이 살고 있다는 생명의 보고, 바다! 특히 여름철, 휴가를 갈곳으로 가장 먼저 떠올리곤 합니다. 2015년 세계자연기금(WWF)에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바다의 자산 가치는 24조달러(2경9000조) 이상입니다. 휴가철에 보는 아름다운 경관뿐만 아니라 경제적 자산으로서도 바다는 매우 소중하고 가치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렇게 소중한 바다가 환경오염으로 인해 심각한 위험에 처해 있습니다. 일회용품 소비가 급증하면서 해양 쓰레기로 인한 생태계 피해가 심각한 수준입니다. 여러 단체가 바다를 위한 노력을 기울이는 가운데, KT&G 역시 '바다환경 지키기'에 적극 동참하고 있습니다. KT&는 2022년해양환경공단, 사단법인, 동아시아바다공동체 오션과 함께 바다를 지키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 협약은 올해 다양한 해양 환경 활동을 추진하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특히 해양 오염 심각지역 실태조사

[카드뉴스] 팽팽한 찬반 논란의 '지역상권법'…뭐길래

[폴리뉴스 김미현 기자] ‘지역상권 상생 및 활성화에 관한 법률안(지역상권법)’제정을 놓고 찬반 의견이 팽팽하게 맞붙고 있습니다. 이 법은 지역상생구역이나 자율상권구역으로 지정된 지역에 스타벅스 같은 대기업 계열 점포의 출점을 제한하는 것이 골자입니다. 대상은 유통산업발전법(유통법)과 중소기업 적합업종제도 등에 포함되지 않아 규제를 받지 않는 대기업입니다. 법안이 시행될 경우대기업이 운영하는 직영 점포의 신규 매장을 열기 위해서는 지역상인의 동의를 받아야 합니다. 이는 임대료 상승에 따른 소상공인의 내몰림 현상(젠트리피케이션) 문제를 막고자 마련됐습니다. 복합 쇼핑몰이 들어오면 주변 임대료가 뛰는 경향이 있습니다. 하지만 이를 두고 유통업계는 소비자들의 편의성을 떨어뜨리는 과도한 중복 규제라고 반발에 나섰습니다. 또 재산권과 영업의 자유를 침해하는데다 대기업 프랜차이즈보다 자영업체의 고용률이 낮아질 가능성도 우려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지역상권의 특색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해당 법안의 제정이 필요하다는 의견도 나옵니다. 소상공인과 대기업 모두'상생'을 이룰 수 있는정책이 절실한 때입니다.


YPT테니스 봉사팀 경기도 하남시 장애인들과 테니스 소통
YPT테니스 봉사팀(회장 최기훈)이 7월21일경기도'하남시장애인복지관'에서 윤슬중학교 학생들과 테니스 봉사활동에 참여해눈길을 끌고 있다. YPT테니스 봉사팀은 경기도 양평에서 테니스 봉사활동을 하다가 '하남시장애인복지관'에서 매직 테니스로 봉사활동을 하는 모습을 보고 'YPT테니스봉사팀'에게요청하여 진행했다고 한다. 또한, 윤슬중학교 학생들은 여름방학을 맞이해봉사활동에함께 참여했다.방학 프로그램에매직테니스 수업이 개설되면서수업과 봉사를 연계하여 학생들에게 장애인들과 소통할 수 있는 시간을 갖게 됐다.'하남시장애인복지관'은 소통과 섬김으로 나눔을 실천하는 복지관으로서 최고의 교육시설을 갖추고 있다. 한편, 최기훈 봉사팀 회장은 "봉사를 할 수 있게 자리를 마련해줘서 뜻깊은 시간이 되었다."며, 김진 봉사팀일원도 "테니스를 사랑하는 동호인으로서 제가 할 수 있는 운동으로 장애인분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사실이 너무 좋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안유하, 찬슬 윤슬중학교 학생은 "장애인 분들이테니스를 하면서재밌고, 만족해하시는 모습을 보고 정말 보람 찼고, 이렇게 실습하면서 색다른 경험을 할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다음번에도 이렇게 기회가 온다면 다시 하고 싶습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