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18.4℃
  • 구름많음강릉 18.5℃
  • 구름조금서울 20.4℃
  • 구름조금대전 21.2℃
  • 구름조금대구 19.5℃
  • 흐림울산 19.6℃
  • 구름조금광주 21.2℃
  • 흐림부산 20.7℃
  • 구름조금고창 18.3℃
  • 흐림제주 21.4℃
  • 구름많음강화 19.3℃
  • 구름조금보은 15.3℃
  • 구름많음금산 20.4℃
  • 구름많음강진군 19.4℃
  • 구름많음경주시 18.7℃
  • 구름많음거제 21.2℃
기상청 제공

대구 '동충하초 사업설명회' 확진 접촉자 2명 추가, 사망자 1명 발생

대구시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서면 브리핑에서 20일 오전 0시 신규 확진자 2명 추가로 총 확진자 수는 7천124명이며, 사명자 수는 189명이다.
19일 하루 완치된 환자는 5명, 총 완치 환자는 6천984명으로 집계됐다.

당일 신규 확진자는 모두 동충하초 사업설명회 에서 확진판정 받은 접촉자에 의해 감염되었다.

지역감염 환자 2명은 달성군(여, 40대)과 달서구(여, 70대)거주자이며, 40대 여성은 자가격리 해제 전 시행한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고, 70대 여성은 접촉자 검진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189번 사망자는 83세 여성으로 대구에 있는 요양원에 입원 중, 사랑제일교회 방문한 남성(60대)과 접촉된 후 지난달 20일 대구의료원 옮겼고, 26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기저질환으로 당뇨‧고혈압‧치매 등이 있었다.

확진자 관리현황

(단위 : )

구 분

완치

입원

(재원)

자택

대기

사망자

확진자*

총계

지역감염

해외유입

9. 19.() 0시 기준

6,979

63

0

188

7,122

7,043

79

9. 20.() 0시 기준

6,984

59

0

189

7,124

7,045

79

증 감

+5

-4

0

+1

+2

+2

0

* 확진자 수는 질병관리청 공식 발표 자료이며, 대구시 관리인원은 타 시도에서 확진 받고 이관되어 온 환자를 포함한 7,232명입니다.
 

해외유입 확진자 현황

(단위 : )

구분

합계

유입국가

국적

중국

아시아

(중국 외)

유럽

아메리카

아프리카

오세아니아

내국인

외국인

신규

0

-

-

-

-

-

-

-

-

누계

79

1

37

14

23

3

1

52

27

(1.3%)

(46.8%)

(17.7%)

(29.1%)

(3.8%)

(1.3%)

(65.8%)

(34.2%)

 
 

최근 2주간(9/7~9/20) 코로나 확진자 발생 현황

(단위 : )

일자

신규확진

누적

확진

내 용

지역발생

해외유입

9. 7.

1

1

7,084

해외유입(인도 1)

9. 8.

0

2

7,086

해외유입(인도 2)

9. 9.

2

0

7,088

 

9.10.

1

0

7,089

 

9.11.

1

0

7,090

 

9.12.

3

1

7,094

해외유입(인도 1)

9.13.

14

0

7,108

 

9.14.

1

3

7,112

해외유입(우즈베키스탄 3)

9.15.

0

0

7,112

 

9.16.

4

0

7,116

 

9.17.

2

0

7,118

 

9.18.

2

0

7,120

 

9.19.

2

0

7,122

 

9.20.

2

0

7,124

 

 

이 브리핑 자료는 관련 발생 상황에 대한 정보를 신속 투명하게 공개하기 위한 것으로, 추가적인 역학조사 결과 등에 따라 수정 및 보완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정성혁 기자(=대구)

대구경북취재본부 정성혁 기자입니다.

대구권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겠습니다.

프로필 사진


















[이슈] 21대 첫 국정감사...국회 여당 장악, 야당 견제 없는 부실국감 전망
[폴리뉴스 권규홍 기자] 10월은 21대 국회가 열린 뒤 첫 국정감사(국감)가 시작되는 달이다. 하지만 올해 국감은 국회를 사실상 여당이 장악한 가운데 코로나19라는 미증유의 사태까지 겹쳐 국감이 축소 운영되는 부실 국감이 우려된다. 어느 정부든 전통적으로 집권 3년차의 국정감사는 야당이 여당을 상대로 강하게 몰아붙이는 야당의 장이 되어야 하지만 올해 국감은 국가적인 여러 악재속에 여당이 일방적으로 주도하는 싱거운 국감이 전망된다. 아울러 전세계적으로 맹위를 떨치고 있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수시로 국회가 폐쇄되고 재택근무가 빈번하게 벌어지면서 국감이 끝까지 제대로 치러질 수 있을지 의문이 제기되고 있는 가운데, 9월 내내 추미애 법무부장관 아들 의혹으로 여야간 극한 정쟁이 벌어진데다 최근 이해충돌 논란으로 국민의당을 탈당한 박덕흠 의원, 이스타항공 사태에 책임을 지고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이상직 의원에 이슈가 집중되었다. 그러나 여야가 맞불 이슈인박덕흠, 이상직 의원이 각각 탈당해 야당의 화력이 약화될 가능성이 높다. 또한 부동산, 도덕성 문제의 김홍걸 의원도전격 제명되었고, 추미애, 윤미향 건은 현재 검찰 수사 상태다. 한편, 9월 24일충격적인 연평도


[상임위 딥인터뷰:정무위] 민형배 의원 “그린뉴딜 펀드, 정부가 앞장서야 만들어진다”
[폴리뉴스 강민혜 기자] “그린뉴딜은 피해갈 수 없는 흐름입니다. 정부가 펀드조성까지 나서냐는 비판 있는데, 나서서 시동을 걸지 않으면 과연 그린뉴딜을 뒷받침할 자본을 만들어낼 수 있을까요?” 민형배 더불어민주당 의원(초선, 광주 광산구을)은 지난 9일 <폴리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정부가 그린뉴딜의 촉매제 역할을 하려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최근 정부가 내놓은 ‘국민참여형 뉴딜펀드’ 조성계획 관련, 일각에서 제기된 ‘지나친 시장개입’ 지적을 반박한 것이다. '그린뉴딜'은 거대 인프라 사업…선진국도 초기엔 정부 자금으로 시작 이번 계획의 핵심은 국민이 직접 투자에 참여하고, 정부와 정책금융기관(산업은행·상장사다리펀드)이 투자위험을 커버하는 ‘정책형 뉴딜펀드’다. 목표금액 20조 원 중 정부와 정책금융기관 출자가 7조 원(35%), 민간 매칭이 13조 원(65%)을 채운다. 이 가운데 정부 재정 약 10%는 후순위로 출자해 위험 흡수 역할을 한다. 즉, 일반 국민은 수익률이 –10%까지 떨어져도 원금을 보장받을 수 있는 셈이다. 민 의원은 “그린뉴딜은 기본적으로 거대 인프라 사업이기 때문에, 금융선진국도 초기엔 정부 자금으로 시작한다”며 “국민참


[전문] ‘이스타항공 사태’ 이상직, 결국 민주당 탈당 ...“당에 폐 끼치지 않겠다”
[폴리뉴스 이지혜 기자]이스타항공 대량 해고 논란과 공직선거법 위반 등 논란에 휩싸인 이상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4일 탈당하겠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이날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선당후사의 자세로 더 이상 당에 폐를 끼치지 않겠다. 잠시 당을 떠나있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유가 어찌됐든 코로나19 사태로 전 국민이 인고의 시간을 보내고 있는 지금 이스타항공의 임금 미지급과 정리해고, 기타 저와 가족에 관련한 문제로 국민께 심려를 끼친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창업자로서, 또 대주주의 부모로서 현 상황의 무게와 제 책임을 통감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 책임을 피할 생각은 추호도 없으며 그렇게 행동해오지도 않았다”면서 “모두가 ‘결국 이상직이 문제를 해결했다’고 할 수 있도록 사즉생의 각오로 이스타항공과 그 직원들의 일자리를 되살려 놓겠다”고 강조했다. 또 “저에 관한 의혹을 성심성의껏 소명하고 다시 되돌아오겠다”며 “국민들과 당원동지 여러분의 눈높이에 맞는 정치인이자 공인으로 다시 서겠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어떻게든 제주항공과의 인수를 꼭 성사시켜 직원들의 일자리를 지켜야되겠다는 생각에 매각대금 150억원을 깎아줘도, 또 미지급 임금을


배너